가치 있는 삶


명상 11일차, 《싱잉볼 명상_천시아》을 체험하다.





『싱잉볼 명상_천시아』중에서


싱잉볼의 역서 A History of Singing Bowl

  노래하는 그릇이라는 뜻을 가진 싱잉볼(singing bowl)은 인도와 네팔, 티베트, 중국 등 히말라야 주위의 지역에서 사용되어온 명상도구입니다. 싱잉볼의 기원은 정확하게 알려진 바는 없으나, 티베트의 승려 조스카 수스에 따르면 싱잉볼은 티베트 불교가 생기기 훨씬 그 이전부터 존재 했다고 합니다. 고대 티베트의 밀교인 샤머니즘 종파(bon)교의 명상과 힐링, 악경을 제거하는 특별한 의식을 위한 용도로 사용되었다는 일부 기록이 있습니다.


  오늘날 네팔이나 인도의 기념품가게에서 티베트의 신비한 소리가 관광객들의 이목을 끌기에는 충분할 것입니다. 스틱으로 문지르면 소리가 나는 그릇이라니, 관광객들에게 그것은 마치 마법의 램프처럼 보일 것입니다. 하지만 단순히 신기한 체험을 넘어 싱잉볼이 만들어내는 진동이 다양한 명상적, 치유적인 체험을 가져다 준다는 것이 최근에 밝혀지면서 서양으로 퍼지게 되어 사운드 힐링의 독자적인 영역으로 연구되고 있습니다.



싱잉볼의 효과 Effect of Singing Bowl


첫째, 깊은 이완이 일어나게 됩니다.

싱잉볼의 진동은 매우 느립니다. 우리가 일상 생활 속에서 경험하는 빠른 사이클과는 다른 매우 느린 진동을 우리에게 전해줍니다. 따라서 우리는 강제적으로 느려집니다. 이는 우리의 기분뿐만 아니라 세포들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긴자오디어 있던 우리 몸의 세포들은 느린 진동들을 만나게 되었을 때 느리고 규칙적인 상태로 동기화가 일어나게 됩니다. 이러는 과정에서 긴장과 경직이 풀어지게 되면서 깊은 이완상태로 전환이 되는 것입니다.


둘째, 에너지 밸런스에 의해 자연치유력이 회복됩니다.

진동은 몸의 세포들과 각 장기들에 영향을 끼치며, 막힌 에너지 블록을 제거해 줍니다. 따라서 신체 에너지의 순환을 도우며, 불균형한 에너지 밸런스를 다시 맞춰줍니다. 이러한 과정에서 우리 몸의 세포들이 가지고 있던 고유한 기능들이 다시 활성화되기 시작하면서 자연치유력이 깨어나기 시작합니다. 특히 몸이 편안하게 이완될 때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되게 됩니다. 이때는 몸이 스스로를 복구하기 시작하는 시간입니다. 따라서 잃어버린 자연치유력을 다시 일깨워주는 것만으로도 우리는 자연스러운 힐링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명상 11일차, 《싱잉볼 명상_천시아》을 체험하다.



셋째, 뇌파가 안정됩니다.

느린 싱잉볼의 진동은 우리의 뇌에도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우리의 일상의식상태는 주로 베타파 상태로 매우 긴장된 노파 상태를 띄게 됩니다. 하지만 우리가 편안하게 휴식을 할 때 우리의 뇌파는 알파파로 떨어지게 되는데, 이러한 느린 뇌파일 때 우리의 몸이 스스로 회복하기 시작하는 단계입니다. 하지만 싱잉볼은 더 낮은 세타, 델타 상태의 뇌파까지도 뇌파를 떨어뜨리면서 단시간에 뇌파의 깊은 이완을 유도합니다. 세타파와 델타파는 매우 느린 뇌파로, 졸음상태에 가까운 뇌파입니다. 매우 깊은 휴식상태일 때 나오는 뇌파인 것이죠. 생각에 빠져 사는 현대인들에게 뇌파를 안정시켜 생각을 멈추게 해준다는 것은 굉장한 의미가 있을 것입니다.







넷째, 감정적 트라우마와 기억들을 놓게 해줍니다.

우리의 감정적인 이슈들은 세포들 속에도 각인되어 있습니다. 싱잉볼의 특정한 소리를 들었을 때 그 감정적인 기억이 건드려지면서 조금씩 해소되기 시작합니다. 그것은 심리상담차원에서 다루기 어려운 몸에 각인된 기억차원의 치유를 일으키는 것으로, 우리가 움켜쥐고 있었던 감정적인 상처들을 자연스럽게 어루만져 주면, 치유해 줍니다. 놀랍게도 싱잉볼 소리를 가만히 듣고 있는 것만으로도 부정적 감정이 흐려지고, 분노가 가라앉으며, 금찍한 기억들로부터 벗어나는 정서적 치유의 상황이 자주 일어나게 됩니다. 이것은 매우 안전하고 쉬운 마음치유의 방법 중 하나로서, 우리의 안 좋은 기억과 감정을 치유합니다.


다섯째, 새로운 영감과 창의력이 증가합니다.

뇌파가 안정되고 편안한 상태가 될 때 창조적인 아이디어가 떠오르기 쉽다는 말은 아마 조금 생소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번뜩이는 새로운 영감들은 우리가 잠시 쉬고 있을 때 일어나곤 합니다. 실제로 싱잉볼 소리를 듣다 보면 새로운 통찰이 일어나는 경우가 많은데, 몸과 마음이 이완됨으로써 우리의 뇌파가 낮아질 때 삶 속에서 맞춰지지 않았던 퍼즐의 조각들이 일순간에 맞춰지는 경험을 하게 됩니다. 창의적인 예술가들이나 발명가들이 이러한 명상과 느긋한 삶을 즐겼다는 것을 기억하세요! 새로운 아이디어는 쥐어짜서 나오는 것이 아나리 일순간에 번뜩이는 것입니다.


여섯째, 깊은 명상상태로 인도합니다.

싱잉볼과 명상은 떼어놓을 수가 없습니다. 그 이유는 풍부하면서도 안정적인 저음의 싱잉볼 소리를 가만히 듣고 있노라면, 저절로 마음이 편안해지고 고요해지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싱잉볼은 우리의 뇌파를 안정시켜 줍니다. 뇌파가 세타파 상태로 가까워지면 깊은 명상상태로 들어갈 수 있게 해주는데 이를 싱잉볼이 도와줍니다. 명상을 하길 원하지만 우리가 쉽게 명상을 시도하기 어려운 이유가 명상을 하려고 하면 떠오르는 잡념들 때문일 것입니다. 하지만 싱잉볼은 단번에 이러한 잡념 너머의 깊은 명상상태로 우리를 안내하기 때문에 명상 초보자도 쉽게 명상을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싱잉볼 명상을 하고 있는 김찌>



싱잉볼 명상은 장단점을 모두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장점으로는 명상 상태에 쉽게 들어갈 수 있다는 것과, 중간에 잡념이 쉽게 끼어들지 못한다는 점을 들수 있고 단점으로는, 졸음이 쏟아진다는 것, 위의 장점 '명상 상태에 쉽게 들어감'이 꼭 좋은 것 만은 아니라는 것입니다.(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어떤 도구도 없이 자연 그대로의 소리를 들으며 명상을 시작하게 되면, 마음을 고요히 가라 앉히기까지 적지 않은 노력과 시간이 필요합니다. 이런 저런 잡다한 생각을 하고 있다가, 주위의 시끄러운 소리를 들으면서 정신을 집중한다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인데요. 이런 이유로 명상을 시작하는 단계에서는 호흡에 집중하면서 마음을 가라 앉히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잡다한 생각, 시끄러운 소리로부터 마음을 고요히 가라앉히려고 노력하는 것도 수행이라고 할 수 있겠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두 가지 이유에서 싱잉볼 명상을 꾸준히 해 볼 생각입니다. 첫번째 이유는, 느낌이 아주 좋습니다. 때로는 마땅한 근거 없이도 직감에 따라 행동하는것이 만족스러울 수 있습니다. 두번째 이유는, 좀 우습지만 책 『싱잉볼 명상』을 구입하기전에 잃었던 천시아님의 『제로』를 너무나 감명깊게 읽었기 때문입니다. 나중에 꼭 독서평을 작성해야겠다고 다짐할 만큼 내용이 너무나 좋았습니다. 혼자 알고 있기에 아까운 무엇!?이라는 것이 있죠? 천시아님의 『제로』가 바로 그런 것입니다. 알고 있는 '모든 사람에게 선물하고 싶게 만드는 책' 말입니다.



명상 11일차, 《싱잉볼 명상_천시아》을 체험하다.



오늘에서야 밝히지만 제가 마음을 고요히 하려고 하는 것은, 가장 먼저 내 마음(생각,감정,정서)을 정확히 알기 위해서입니다. 그래야만 '진정으로 원하는 것'을 알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 한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그것은 내 마음이 고요하고, 안정되에 있어야만 세상의 소리(타자, 사회)를 편견없이 들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내 마음이 시끄러운데, 어찌 세상의 소리를 온전히, 정확히 들을 수 있겠습니까? 괴롭거나 불안정한 마음으로는 타자의 생각과 의도를 정확히 헤아릴 수 없습니다. 쉬운말로 경청할 수 없습니다. 무신론자였고 앞으로도 종교를 가질 생각이 없는 저이지만, 이상하게도 불교의 가르침엔 마음이 동요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공부를 하겠지만, 현재까지 제가 느낀 불교의 가르침은 '나 자신을 바로 앎'과 '타인을 사랑함'이라고 생각합니다. 저 김찌는, 이런 이유들로 인해서 명상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손에 박힌 가시를 바늘로 빼버리듯 우리 마음속의 잘못된 인식을 없애주는 것이 명상입니다. _달라이 라마  



싱잉볼 명상
국내도서
저자 : 천시아
출판 : 젠북(GENBOOK) 2018.05.15
상세보기


달라이 라마가 전하는 우리가 명상할 때 꼭 알아야 할 것들
국내도서
저자 : 달라이 라마,제프리 홉킨스 / 김은희,주영아역
출판 : 불광출판사 2018.05.21
상세보기





댓글 보기